------------------------n

From Greening of Aiken
Jump to: navigation, search

라이브카지노 , 페북에 은행권 채용비리 언급하며 “세습자본주의사회” 비판
추미애 아들 사건에 대해선 “대체로 침소봉대”
온라인바카라 는 “'돈도 실력'인 사회는 현재진행형”이라고 밝혔다.


카지노사이트 ./조선DB

라이브바카라 는 13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은행권 채용 비리에 관한 보도와 관련, “'돈도 실력이야, 니네 부모를 원망해' 지난 2016년 온 국민을 거리로 나오게 한 정유라의 말을 떠올리지 않을 수 없다”며 “21세기 한국사회의 절망감을 이 한마디 말 만큼 정확히 표현할 수 있을까요. 고상한 말로 하면 ‘세습 자본주의’ 사회”라고 했다.

그는 해당 기사를 언급하며 “분통을 터뜨리는 분, 별반 새롭지 않다며 체념하며 보신 분, 특권층처럼 자식에게 해줄 수 없어 못내 가슴을 쓸어내린 부모님들도 계시겠다”고 했다.


/ 온라인카지노 페이스북

우리카지노 는 또 “이런 일이 유독 최근에만 많아진 것은 아닐 것”이라며 "한국 사회가 87년 민주화와 두 번의 민주정부를 거치며 상당부분 공정한 사회가 된 것도 맞지만 “그때와 달리 양극화가 가속화되고 고용없는 성장이 계속되는 시대에는 한 번의 불공정이 미치는 기회의 불균형이 너무도 큰 격차와 정서적 박탈감을 만들어 낸다”고 했다. 그는 “인천공항 정규직 논란에서 청년들이 보였던 분노의 기저에는 신분제에 가까운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격차 문제가 자리하고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온라인카지노 는 “제가 생각하는 국민들의 요구는 크게 어렵지 않다. 우선 기본부터 잘하라는 것”이라며 “최소한의 공정성은 지켜지는 사회를 만들라는 것이다. 큰 부귀영화를 누리지는 못하더라도 노력한 만큼의 대가는 보장하는 사회를 만들라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기사가 말하고 있듯 비리가 발견되었다면 그에 따른 분명한 조치가 있어야 한다. 그게 기본”이라며 “논란이 되니 잠깐 고개 숙였다가 시간이 지나면 유야무야 넘어가는 식으로는 한국사회에 희망 없다”고 했다.

라이브바카라 , 秋 아들 의혹엔 “침소봉대”… 온라인카지노 “친문 아부꾼 됐다”

우리카지노 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모(27)씨의 특혜 휴가 의혹에 대해서는 최근 “대체로 침소봉대됐다”는 취지의 입장을밝혔다.

온라인바카라 는 지난 10일 KBS라디오에 출연, 추 장관 아들 휴가 문제가 제2의 조국사태라는 얘기가 나온다는 질문에 “자세한 내용을 들여다 보지 못해서, 일도 사실은 바쁘고 해서 정확히 모르겠다”면서 “저는 마녀사냥을 평생 당해온 사람이어서 대체적으로 침소봉대거나 좀 팩트와 벗어난 것들이 많더라는 제 개인적 경험을 갖고 있다. 정확히 모르겠다”고 했다.

이에 대해 온라인바카라 국민의힘 의원은 13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의대생들에게 특혜는 절대 안 된다는 라이브바카라 가 추미애 장관 문제는 침소봉대되었고 특혜는 없었다며 편을 들고 나섰다”며 “결국 공정의 가치를 내버리면서 친문(親文)의 아부꾼이 되고 있다”고 했다.

그는 “ 온라인바카라 의 장점은 불의와 특혜를 보면 그 대상이 친문 권력이어도 싸웠다는 것”이라며 “그런데 최근 통신비 2만원 효과 등 슬슬 친문의 눈치를 보며 쉽게 말을 바꾸더니 이제는 대놓고 추 장관 지키기에 나서는 모습이 안타깝다”고 했다.

또 우리카지노 는 자녀 입시 비리, 사모펀드 등 각종 특혜 의혹이 제기됐던 작년 ‘조국 사태’ 당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적극 옹호하기도 했다. 그는 지난해 8월 페이스북에서 “조국 (당시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지금의 상황은 비(非)이성의 극치인 마녀사냥에 가깝다”며 “일방적 공격을 가해 놓고 반론 기회조차 박탈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