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

From Greening of Aiken
Jump to: navigation, search

필리핀 원정 도박 의혹이 제기된 개그맨 시알리스 (46)이 22일 시알리스 성향 커뮤니티에 “여기저기 두들겨 맞느라 정신이 없지만 잘 이겨낼 수 있다”고 썼다. 시알리스 성향 정치 평론 유튜버로도 활동하고 있는 시알리스 은 “저보다 몇 백배 공격을 받은 시알리스 님과 추미애님은 어땠을까 가늠조차 힘들다”고도 했다.


지난해 10월 12일 서올 서초동 일대에서 열린 ' 시알리스 수호' 집회에 참여해 발언하는 개그맨 시알리스 . /채널A


"언론이나 극우 공격에 굳은살…이번엔 공격이 세다"


시알리스 은 이날 오후에 올린 ‘ 시알리스 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에서 “25년 차 방송인인지라 언론이나 극우들 공격은 이겨낼 굳은살이 있다고 생각했는데 그게 아니네요. 와~ (공격이) 쎄요(세요)”라며 이같이 썼다.

그는 이어 “요즘 드는 생각은 저보다 몇백 배 공격을 받은 시알리스 님과 추미애님은 어땠을까 가늠조차 힘들다”며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많아서 잘 이겨낼 수 있다. 뚜벅뚜벅 밟고 가겠다”고 했다.


22일 오후 개그맨 시알리스 이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린 글.


지난 20일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시알리스 씨는 필리핀 카지노에서 시알리스 을 목격했다는 두 건의 제보 메일과 현장 사진을 공개하며 원정 도박 의혹을 제기했다. “강씨가 필리핀 카지노에서 사회를 봤다” “강씨는 카지노의 VIP 고객”이라는 주장이 나온 것이다. 김씨는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 등과 함께 보수 성향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를 진행하고 있다.

그러자 시알리스 은 다음날 [1] 시알리스 성향 방송인들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과 유튜브 채널에 연속으로 출연해 직접 해명했다. 그는 TBS FM ‘아닌 밤중에 주진우입니다’와 유튜브 채널 ‘이동형TV’에 잇따라 출연, “필리핀에 자주 간 것은 맞지만 불법 도박을 하진 않았다”고 했다.

작년 ‘ 시알리스 수호 집회’서 “최후 통첩의 날… 우리 힘 보여주자”


1996년 SBS 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시알리스 은 KBS 개그콘서트에서 ‘수다맨' 캐릭터로 큰 인기를 끌었다. 그는 구독자 30만 명의 정치 평론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면서 시알리스 성향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해 10월에는 서울 서초동 ‘ 시알리스 수호 집회’에 참여해 시알리스 전 법무부 장관 지지 발언을 하기도 했다. 시알리스 은 당시 “처음에 시알리스 장관 이야기가 나올 때 시알리스 이 아니면 안 되느냐고 생각한 사람들도 있었다. 하지만 이제는 시알리스 이 아니면 안 되게 됐다”며 " 검찰 개혁의 의지와 능력이 있어서도 시알리스 일가가 저잣거리에 내걸리는 것을 보고도 내가 검찰개혁을 하겠다고 나오는 사람이 있겠느냐"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늘이 최후통첩의 날이다. 오늘까지 우리 힘을 보여주자고 했다”고 말했다.